금융위·서울시, 디지털금융 인력 양성사업 운영기관에 카이스트 선정

금융위원회와 서울시는 한국과학기술원(KAIST·카이스트) 디지털 금융 교육그룹(컨소시엄)을 전문인력 양성사업 운영 기관으로 선정했다고 26일 밝혔다.

카이스트는 올해 하반기부터 향후 4년간 금융위·서울시의 지원을 받아 디지털 금융 특화 비(非)학위(5개월)·학위(2년) 과정을 운영한다.

비학위 과정은 올해 7월, 학위 과정은 올해 9월 순차적으로 개설된다.

상세 입학 요강 등은 향후 업계 의견 수렴과 기관 간 협의를 거쳐 카이스트 경영대학원이 공지할 예정이다.

카이스트, 디지털금융 특화 교육과정 하반기부터 운영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