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은행, 빅데이터로 기업여신 자동심사 지원 체계 갖춰

KB국민은행은 26일 기업여신 자동심사 지원시스템 '빅스'(Bics)를 구축했다고 밝혔다.

이 시스템에서는 기업여신 관련 산업·업황 정보와 기업의 재무·비(非)재무 정보를 자동으로 수집해 심사가 이뤄진다.

이 시스템은 은행 측이 보유한 기업여신 심사 경험과 최신 분석기법, 빅데이터 등을 반영해 신용 리스크를 측정하도록 설계됐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디지털 기술의 발달로 은행 업무 중 사람의 고유 영역이라고 여겨져 왔던 기업여신 심사 영역에도 자동화가 이뤄졌다"며 "정보 수집·분석 시간을 줄여 신속하고 일관된 의사결정이 가능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