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식·국악·무용 분야 선발
지난해 열린 온드림 앙상블 연습캠프

지난해 열린 온드림 앙상블 연습캠프

현대차 정몽구재단이 한국 문화예술계를 이끌 미래 인재 육성을 위해 ‘2020년 온드림 문화예술 인재 장학생 선발 오디션’을 연다고 25일 발표했다.

오디션은 △클래식(피아노 성악 현악 관악) △국악(성악 국악기) △무용(발레 현대무용) 등 세 분야로 나눠 진행된다. 각각 대학생 부문과 중·고등 부문으로 나눠 선발한다. 선발된 장학생에게는 졸업 때까지 등록금 전액을 지원하고 학기마다 학습지원비도 준다. 이 밖에 △국내외 콩쿠르 참가 시 경비 지원 △해외 우수 대학 및 예술단체 진출 시 체재비 지원 △국내외 콩쿠르 수상 포상 등 다양한 혜택이 있다.

현대차 정몽구재단은 2007년 정몽구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이 사재를 출연해 설립한 재단이다.

도병욱 기자 dod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