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허청, 장난감부터 기계 부품까지 게시물 2만1천242개 삭제
작년 중국 온라인 유통 한국 짝퉁상품 차단 경제효과 948억원

특허청은 지난해 한국지식재산보호원을 통해 중국 온라인 쇼핑몰에서 판매되는 중소·중견기업 40개사의 위조상품 판매 게시물 2만1천242건을 차단해 948억원가량의 경제적 효과를 냈다고 22일 밝혔다.

상품별로는 문구(19%)가 가장 많았고 아동완구(16%), 디자인·캐릭터용품(10%), 절삭공구 등 기계 부품과 구체관절 인형 등 취미용품(각 5%) 순이었다.

지식재산보호원은 온라인 짝퉁 현황을 모니터링하고, 기업이 현지에 등록한 지식재산권을 토대로 대리신고와 게시물 삭제 등을 수행하는 사업을 6년째 운영하고 있다.

그 간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지난해 신청 건 대비 98%의 짝퉁 게시물 차단에 성공했다.

특허청은 올해도 우리 기업의 해외 온라인 위조상품 유통 대응을 적극적으로 지원한다.

지난 1차 공고에 지원 규모의 2배가 넘는 기업이 신청하는 등 수요도 커졌다.

신남방 지역 전자상거래 업체와 협력해 태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필리핀 등 아세안 6개 국가를 대상으로 온라인 위조상품 유통 대응을 위한 시범 지원을 한다.

서창대 특허청 산업재산보호지원과장은 "해외 온라인 위조상품 유통 대응 사업에 대한 기업의 만족도가 높고 수요도 커졌지만, 전담인력이 부족한 상황"이라며 "많은 기업이 혜택을 누리도록 사업을 계속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해외 온라인 쇼핑몰에서 유통되는 위조상품 피해 신고와 대응 상담은 해외 K-브랜드 침해신고센터 홈페이지(ip-navi.or.kr/kbrand/kbrand.navi)를 참고하거나 한국지식재산보호원 해외전략팀(☎ 02-2183-5883)으로 문의하면 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