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부진, 9년째 주총 의장직 수행
▽ "유통·관광업, 생존 위한 도전 직면"
호텔신라는 19일 오전 서울 중구 장충사옥에서 제47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이부진 대표이사 사장의 사내이사 재선임 등 3가지 의안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사진=호텔신라 제공

호텔신라는 19일 오전 서울 중구 장충사옥에서 제47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이부진 대표이사 사장의 사내이사 재선임 등 3가지 의안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사진=호텔신라 제공

호텔신라(72,000 +2.13%)는 19일 서울 중구 장충사옥에서 제47기 정기 주주총회를 열고 이부진 대표이사 사장의 사내이사 재선임 등 3가지 의안을 의결했다고 밝혔다.

이 사장의 재선임과 함께 제47기 재무제표, 이사 보수한도 의안이 의결됐다. 이 사장은 올해로 9년째 주주총회 의장직을 수행했다.

이 사장은 "연초부터 커다란 불확실성으로 유통·관광산업이 생존을 위한 도전에 직면해 있다"며 "기본 경쟁력을 강화하는 한편, 새로운 사업 기회를 적극 발굴해 지속 가능한 성장을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지속 가능 성장을 위한 전략으로는 △디지털 역량 강화 △고객경험 극대화, △글로벌 경쟁력 확보 등의 방안을 제시했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