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은 인플루언서들이 참여해 만든 화장품 브랜드 '유어브랜드'를 온라인 통합 커머스 '엘롯데'를 통해 단독 출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유어브랜드는 이른바 '셀럽'으로 불리는 유명인들이 직접 개발에 참여했다는 것이 다른 화장품과 차별되는 점이라고 롯데백화점은 설명했다.

화장품 제조사 코스맥스가 생산·제조를 맡았고 마케팅 플랫폼 운영사인 아이엠피랩, 화장품 개발 및 브랜딩 전문회사 인핸스비가 함께 한다.

유통은 롯데백화점이 전담한다.

첫 제품으로 패션모델 소유의 브랜드 '캣티사'의 아이라이너와 글리터라이너, 뷰티 크리에이터 린지의 '히파지지' 립스틱, 뷰티/주얼리 디자이너 여니엘의 스킨케어 제품인 수분폭탄크림과 톤업크림을 선보인다.

다음달에는 뷰티 인플루언서 벨그림과 지니브로, 민트팩토리 등 제품이 추가 출시된다.

유어브랜드는 매달 새로운 인플루언서 브랜드 출시를 계획하고 있으며 올해 20여개 브랜드를 출시할 예정이다.

롯데백화점은 엘롯데를 시작으로 4월에는 잠실점 온앤더뷰티와 본점 영플라자 등 온·오프라인에서 동시에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롯데百, 인플루언서 참여한 화장품 '유어브랜드' 단독 출시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