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스크·방호안경 등 전달…이천·청주서 지역화폐 25억원 구매도
SK하이닉스(이석희 사장·사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극복에 힘을 보태기 위해 의료진과 자원봉사자 등 구호 요원에게 5억원 상당의 방호·건강물품을 지원한다고 11일 발표했다.

SK하이닉스는 마스크와 방호용 안경·장갑, 손소독제, 영양제 등을 담은 '땡큐 키트(Thank U KIT)'를 대구·경북과 경기, 충북 지역의 의료진과 자원봉사자들에게 전달한다.

SK하이닉스는 지역 경제 활성화 차원에서 땡큐 키트를 반도체 공장이 있는 경기 이천과 충북 청주 지역 화폐로 구매한다. 이와 별도로 이천과 청주에서 지역화폐 25억원을 별도로 구입해 지역사회 지원과 협력사 상생, 사회공헌 등에 사용하기로 했다.
김보형 기자 kph21c@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