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주요 벤처·스타트업 단체들이 1년 넘게 국회에 계류 중인 '대·중소기업 상생협력 촉진에 관한 법률(상생협력법)' 개정안의 조속한 처리를 촉구했다.

2일 중소기업중앙회에 따르면 코리아스타트업포럼 등 5개 단체는 이날 낸 성명에서 "중소기업 중에서도 기술 보호 역량이 상대적으로 부족한 벤처·스타트업 기업에 법과 제도적 보호장치가 절실하다"며 법안 통과를 요구했다.

이들 단체는 "이번 개정안은 업계의 어려움을 반영해 '비밀유지협약'을 의무화하고 기술유용에 대한 입증책임을 수·위탁기업이 함께 분담한다는 내용"이라며 "중소기업들이 기술탈취로부터 충분히 보호받기 위해 필요한 법안"이라고 강조했다.

벤처·스타트업 단체들, 상생협력법 개정안 국회 통과 촉구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