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대구·경북 영업점근무 시간을 줄여 운영한다.

NH농협은행, KB국민은행, SC제일은행, 우리은행, 신한은행,IBK기업은행 등은 2일부터 대구·경북 모든 영업점 영업시간을 오전 9시∼오후 4시에서 오전 9시 30분∼오후 3시 30분으로 단축한다고 밝혔다.

이 가운데 KB국민은행 월성동지점, 대구지점, 대구이시아폴리스지점은 기존 오전 10시∼오후 5시에서 오전 10시 30분∼오후 4시 30분으로 변경된다.

은행들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은행을 방문할 때는 마스크 착용과 손 소독제 사용 등 예방수칙을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대구·경북지역 은행 영업점 코로나19로 영업시간 단축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