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중앙연구소가 식물성 대체육 개발에 박차를 가한다.

롯데중앙연구소는 이를 위해 바이오기업 바이오제네틱스, 위드바이오코스팜과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일 밝혔다.

세 회사는 보유한 역량과 자원을 최대한 활용해 대체육 개발에 협력하고 정보도 공유하기로 했다.

롯데중앙연구소는 대체육 시장의 성장성과 중요성에 대한 공감대에 따라 이번 협력이 추진됐다고 설명했다.

이경훤 롯데중앙연구소 소장은 "이번 제휴를 통해 급성장 중인 식물성 대체 식품 분야에서 제품 완성도를 높이는 한편 친환경과 지속 가능성 등 가치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롯데중앙연구소, 식물성 대체육 연구개발 역량 강화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