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은 2일 우수한 지식재산(IP·Intellectual Property)이 있는 중소기업에 자금 조달을 지원하는 'IP-Plus 보증 대출' 상품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산업은행의 IP 담보 대출을 이용 중인 중소기업에 담보 대출 금액의 50% 이내에서 최대 11억원까지 운전자금을 추가로 지원하는 상품이다.

신용보증기금이 중소기업을 상대로 보증서를 발급한다.

산업은행은 2013년 9월 국내에서 처음으로 IP 담보 대출 상품을 출시했다.

대출 지원액은 2017년 1천630억원, 2018년 2천422억원, 2019년 2천647억원으로 꾸준히 늘어나고 있다.

산업은행, 우수 지식재산 중소기업에 최대 11억 추가 대출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