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는 삼성 그랑데 AI 건조기가 출시 한 달 만에 국내 판매량 1만대를 돌파했다고 1일 밝혔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기존 16㎏ 건조기는 1만대를 파는데 8주가 걸린 것을 감안하면 그랑데 AI는 2배가량 빠른 속도"라며 "자사 건조기 중 최단기간 1만대 돌파"라고 설명했다.

회사는 혁신적인 AI 기능, 먼지·녹·잔수 걱정 없는 '3무(無) 안심건조', 슬림하고 감각적인 디자인 등을 판매 호조 원인으로 꼽았다.

회사에 따르면 슬림하고 감각적인 디자인과 새롭게 도입된 색상도 호응이 좋았다.

올해 처음 도입된 베이지 계열 그레이지 색상은 그랑데 AI 건조기 판매량의 30%를 차지했다.

이달래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앞으로도 소비자의 세탁, 건조 경험을 혁신할 수 있는 제품을 꾸준히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성 건조기는 미국에서도 지난 2017년부터 3년 연속 시장 점유율 1위를 유지하고 있다는 게 회사의 설명이다.

삼성전자 "그랑데 AI 건조기, 출시 한 달 만에 1만대 판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