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종 산업 내에서 가장 존경받을 만한 기업으로 뽑혀
린나이, 13년 연속 '한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기업' 1위 선정

친환경보일러 전문기업 린나이가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 주관 ‘한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기업’ 조사에서 13년 연속 가정용보일러 부문 1위에 선정됐다고 28일 밝혔다.

소비자를 비롯한 이해관계자를 대상으로 기업 활동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돕기 위해 2004년 제정된 ‘한국에서 가장 존경받는 기업’은 증권사 애널리스트, 산업계 간부진, 일반 소비자 등 약 1만 3천 명의 설문을 통해 기업의 가치를 종합 평가한다.

이번 조사에서 린나이는 ‘제품(서비스)의 질’, ‘사회공헌을 잘하는 기업’ 등 12개의 가치 영역 종합 평가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획득했다. 특히 동종 업계 관계자가 점수를 매기는 항목인 ‘동종 산업 내에서 가장 존경받을 만한 기업’ 부문에서도 경쟁사를 제치고 1위를 차지하며 보일러 업계에서 인정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1974년 인천에 설립된 린나이는 가스레인지 보급을 통해 입식 주방문화를 선도했다. 가스레인지 시장에서 부동의 1위로 입지를 다진 후 국내 LNG 연료 도입에 맞춰 가스보일러를 출시하며, 지금의 친환경보일러 전문 기업으로 성장했다.

최근엔 섬유 속 유해세균과 바이러스 살균 효과가 있는 가스식 빨래건조기를 비롯해 전기레인지, 공기청정기 등 다양한 신제품을 소비자에게 선보이고 소외계층 지원 사업을 확대해, 국내 생활 문화 선도 역할과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며 건강한 사회를 만들어 가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린나이 관계자는 “13년 연속 존경받는 기업 1위에 선정되도록 도움 주신 소비자와 업계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며 “기온차가 크고 면역력이 떨어지는 환절기 시즌 적절한 보일러 온도 유지로 면역력 저하를 차단해 코로나19 예방과 건강을 관리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경규민 한경닷컴 기자 gyumi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