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그룹, 올해 주총부터 모든 상장계열사 전자투표 도입

현대백화점그룹은 올해 주주총회부터 모든 상장 계열사에 전자투표제를 도입한다고 25일 밝혔다.

현대백화점그룹 상장 계열사는 현대백화점, 현대홈쇼핑, 현대그린푸드, 한섬, 현대리바트, 현대HCN, 에버다임 등 7곳이다.

전자투표제는 주주들이 주총장에 가지 않아도 온라인 전자 투표로 의결권을 행사할 수 있는 제도다.

전자투표제 도입으로 현대백화점 주주들은 주주총회일인 다음 달 25일을 앞두고 다음 달 15∼24일 한국예탁결제원 홈페이지에서 전자 방식으로 의결권을 행사할 수 있다.

나머지 상장계열사 주주들도 주총 11일 전부터 10일간 같은 방식으로 의결권을 행사할 수 있다.

현대백화점그룹 관계자는 "전자투표제는 대표적인 주주 친화 정책으로 꼽힌다"면서 "앞으로도 주주·시장과 소통을 확대하고 적극적인 주주 친화 정책을 펼칠 계획"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