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형 인공어초 검사에 드론 활용…3차원 영상도 구현

대형 인공어초 외관검사를 사람이 아닌 드론이 하는 시대가 열렸다.

한국수산자원공단(FIRA)은 수산자원증대 사업에 사용되는 인공어초 제작 완료 검사에 드론을 이용한 점검기법을 도입했다고 13일 밝혔다.

FIRA 남해본부는 최근 6m 크기 '팔각반구형중형강제어초' 외관검사에 드론을 활용했다.

드론으로 영상을 촬영하고, 3D로 구현한 영상분석을 통해 용접상태 및 규격 등을 점검할 수 있다.

평균 오차는 ±0.63㎝에 불과하다.

대형 인공어초 검사에 드론 활용…3차원 영상도 구현

기존에는 검사관이 직접 어초 외관을 검사했기 때문에 정밀한 외관검사의 한계 및 위험요소가 있었다.

민병주 FIRA 남해본부장은 "드론으로 정밀한 인공어초 외관 검사가 가능해 사업 완성도를 높이게 됐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