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분야 IP 협의체 출범식 및 제1차 산업계 간담회 개최
특허청, AI 특허 창출 지원 산업계와 머리 맞댄다

특허청은 13일 서울 강남구 특허청 서울사무소에서 대기업, 중소기업, 스타트업, 출연연구소와 함께 인공지능(AI) 분야 지식재산(IP) 협의체 출범식과 제1차 간담회를 했다.

협의체는 국내외 AI 산업 동향 정보를 공유하고 현장의 목소리를 특허 심사 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국내 AI 특허 다 출원 15개 기업을 중심으로 구성됐다.

최근 9년간(2010∼2018년) AI 핵심 기술 분야 특허 출원 동향을 보면 한국, 미국, 중국, 일본, 유럽 특허청 등 'IP5'의 출원은 연평균 40% 이상 증가하고 있다.

특허청, AI 특허 창출 지원 산업계와 머리 맞댄다

중국은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에 힘입어 연평균 58%로 가장 큰 폭의 상승세를 보이며, 2017년부터는 연간 출원량이 미국을 앞질렀다.

우리나라 출원은 2015년을 기점으로 연평균 54.3%의 높은 증가율을 보이며, 출원량으로는 2016년부터 일본과 유럽을 넘어섰다.

2018년 연간 출원량(2천506건)은 중국(1만1천640건), 미국(6천279건)에 이어 세계 3위다.

천세창 특허청 차장은 "특허청은 AI 등 4차 산업혁명 기술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지난해 11월 인공지능빅데이터심사과를 포함한 융복합기술심사국을 신설했다"며 "세계 시장을 주도할 AI 관련 특허를 창출하도록 지원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