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가 사업자와 청년을 대상으로 하는 전·월세보증금 대출을 내놨다.

카카오뱅크는 ‘사업소득자 전·월세보증금 대출’과 ‘청년 전·월세보증금 대출’을 출시한다고 12일 발표했다. 사업소득자 전·월세보증금 대출 자격은 개인 사업을 하고 있고, 국세청 소득금액증명원으로 소득 증빙이 가능해야 한다. 수도권 기준 전·월세보증금 5억원 이하 주택(수도권 외 3억원 이하)이 대상이다. 대출 한도는 보증금의 80%, 금액은 최대 2억2200만원까지다.

청년 전·월세보증금 대출은 무주택 청년들의 주거 안정을 위해 정부와 은행권이 함께 출시한 상품이다. 은행권 최초로 100% 비대면으로 대출 조회부터 실행까지 가능하도록 절차를 간소화했다. 대출 신청 자격은 만 34세 이하 무주택자로 미혼자 및 부부합산 소득이 7000만원 이하여야 한다. 무직자도 신청할 수 있다. 대출 한도는 보증금의 90%, 최대 7000만원까지다.

정소람 기자 ra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