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한화(15,200 -0.65%)는 29일 서울 장교동 한화빌딩에서 옥경석 (주)한화 화약·방산 대표와 정승우 (주)한화 노동조합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20 노사화합 및 안전결의 선포식’을 열었다.

이번 선포식은 2020년을 맞이해 노사 간 상호 존중과 신뢰를 바탕으로 새로운 노사문화를 정착시키고, 안전한 사업장을 만들기 위한 노사 간 결의를 대내외에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경영진과 노조 관계자들은 서로 존중하는 노사관계 구축을 대내외에 선포하는 결의문을 낭독했다. 옥 대표는 “쉼 없는 소통을 바탕으로 회사의 지속 발전과 임직원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수빈 기자 lsb@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