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번가 "명절 선물 e쿠폰 1위는 마트상품권"
명절에 e쿠폰 주고받는 60대…20대보다 더 많이 사

설을 앞두고 60대 이상 연령층의 e쿠폰 구매가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e쿠폰 결제액 역시 60대 이상의 소비가 20대보다 많았다.

26일 11번가가 설 명절 전 일주일인 이달 13∼19일 e쿠폰 결제거래액을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60대 이상 e쿠폰 결제액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70% 증가했다.

같은 기간 '2030세대'의 e쿠폰 결제 증가율은 24%에 불과했다.

60대 이상 소비자의 총 결제거래액 역시 20대 결제액보다 1.6배 많았다.

11번가는 "자신을 위해 소비하고 열정적인 삶을 살고자 노력하는 새로운 노년 소비층인 이른바 '오팔'(OPAL·Old People with Active Lives)세대 소비문화가 e쿠폰에도 확산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전체 e-쿠폰 중에서는 마트상품권 구입 비중이 76%를 차지해 10대를 제외한 모든 연령층에서 가장 인기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1번가 관계자는 "특정 상품을 선물하기보다 받는 이의 실용성을 고려하는 소비 경향이 확산한 결과"라면서 "특히 상품권은 명절 장보기와 제수를 구매하는데도 용이해 전 연령층을 아울러 인기 e쿠폰으로 자리매김했다"고 분석했다.

인기 e쿠폰은 연령별로 다소 차이가 있었다.

10대는 패밀리 레스토랑-문화·도서상품권 순으로 많이 구매했고 20대는 마트상품권에 이어 교육·문화상품권, 패밀리레스토랑 상품권을 많이 찾았다.

30대와 40대는 마트상품권에 이어 카페·음료 상품권을 많이 샀고 50대와 60대는 마트상품권에 이어 치킨 상품권 구매가 많았다.

배달음식 e쿠폰 중에서는 치킨이 피자, 버거를 제치고 가장 거래가 많았다.

치킨 e쿠폰 결제액은 피자의 2.3배, 버거의 8.3배 수준으로 많았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