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은 설을 맞아 21일 서울 정동 이화여고에서 열린 ‘2020 사랑의 떡국 나누기’에 1000만원을 후원했다고 발표했다. 저소득층 가정을 위해 떡국거리가 담긴 바구니를 만들어 전달하기도 했다.
효성, 명절 앞두고 ‘2020 사랑의 떡국 나누기’ 1000만원 후원

이날 효성첨단소재는 서울 후암동에 있는 중증장애아동 요양시설 ‘영락애니아의 집’에 휠체어 이너시트 제작 및 교체 비용을 전달하기도 했다.
휠체어 이너시트는 장애 증상과 발달 정도에 따라 맞춤 제작을 해야 한다. 효성첨단소재는 2017년부터 이너시트 맞춤 제작과 교체에 필요한 비용을 매년 기부하고 있다. 이선아 기자 sun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