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百, 자체 캐릭터 상품 수익금으로 유기견 예방접종 지원

현대백화점은 자체 캐릭터인 '흰디'를 이용한 기획상품(굿즈) 수익금 2천여만원을 유기견 예방접종 비용으로 지원한다고 21일 밝혔다.

현대백화점은 이날 동물보호단체인 '동물행동권 카라'에 구조된 유기견 예방접종 지원 기금 2천25만5천원을 전달했다.

이 기금은 카라에서 키우고 있는 유기견 200마리의 연간 필수 예방접종 비용을 충당할 수 있는 규모다.

기금은 현대백화점이 지난달 선보인 '흰디 크리스마스 무드등' 판매 수익금 전액이다.

이 상품 3천개가 이틀 만에 완판됐으며 추가로 준비한 1천개도 금방 동이 날 정도로 인기를 끌었다.

현대백화점은 "앞으로도 '흰디'를 활용한 기부형 소비 상품을 개발해 선보일 계획"이라면서 "유튜브나 인스타그램 등 자체 커뮤니케이션 채널을 통해 유기견에 대한 인식 개선과 입양 활성화를 위한 캠페인을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