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에 1억1000만원 어치
안유수 이사장, 올 설 명절도 백미 기탁

안유수 에이스경암 이사장(에이스침대 회장·사진)은 16일 1억1000만원어치 백미를 경기 성남시에 기탁했다. 10㎏짜리 4847부대에 달하는 양이다. 설을 앞두고 기탁된 백미는 성남시 관내에 거주하는 홀몸노인과 소년·소녀가장 등 총 4847가구에 전달될 예정이다.

안 이사장은 1999년부터 22년째 매년 설과 추석마다 소외 계층을 위해 백미를 기부해오고 있다. 기증된 백미의 누적량은 10만1000부대로 약 1001t에 달한다. 이는 600만 명이 한 끼(167g)를 먹을 수 있는 양이다. 돈으로 환산하면 23억원어치다.

안 이사장은 “홀몸노인과 소년소녀 가장들이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올해도 백미를 기부했다”고 전했다.

그는 시민 안전을 위해 불길과 맞서 싸우는 소방관들을 위한 나눔에도 앞장서고 있다. 2010년부터 총 다섯 차례에 걸쳐 소방관들을 위해 총 15억원을 기부했다. 또 지난 26년간 소외 노인들을 위한 무료 급식소를 운영하는 등 사회공헌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심성미 기자 smshim@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