쏘카는 16일부터 애플리케이션 업데이트를 통해 고객이 자신이 소유한 휴대폰으로만 쏘카를 이용할 수 있는 인증 시스템을 도입한다고 밝혔다.

가입부터 서비스 이용까지 모든 과정을 고객 본인 소유의 기기를 통해서만 가능하도록 보안 절차를 강화했다고 쏘카는 설명했다.

쏘카는 휴대폰 번호의 명의 일치 여부를 확인하는 본인 인증에서 나아가 기기의 실제 소유 여부를 확인하는 시스템을 앱에 추가했다.

이번 업데이트 후 기존 가입자를 비롯한 모든 쏘카 회원은 새로운 인증 절차에 따라 본인확인을 완료해야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본인 휴대폰으로만 쏘카 이용"…이용자 인증시스템 강화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