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동대문에서 '코리아 핀테크 위크' 열린다

국제 핀테크(금융기술) 박람회인 '코리아 핀테크 위크(Korea Fintech Week) 2020'이 오는 5월 28∼30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다.

금융위원회는 15일 코리아 핀테크 위크 준비 태스크포스(TF)를 발족하고 첫 회의를 열었다고 밝혔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열리는 올해 행사의 주제는 '핀테크를 통한 개방형 혁신'이다.

올해는 행사장을 더 넓혀 100개를 넘는 개별 전시 공간이 마련된다.

지난해(54개 부스)의 두 배 수준이다.

올해 행사에서는 핀테크 스케일업(확장) 추진 전략과 연계해 해외 진출과 투자를 위한 특별 세션, 부대·상설행사가 진행된다.

핀테크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자 일반 국민을 대상으로 한 체험·교육 시간도 마련된다.

또 혁신적 아이디어를 발굴하기 위해 새로운 핀테크 사업 모델 설명회도 열린다.

핀테크 기업이나 금융회사 등은 사전에 참가 신청을 해야 한다.

사전 신청은 오는 4월 둘째 주부터 전용 누리집(www.fintechweek.or.kr/2020)과 전용 애플리케이션(3월 구축 예정)에서 할 수 있다.

일반 관람객들은 따로 신청할 필요 없이 무료로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한국핀테크지원센터에 전자우편(fintechweek@fintechcenter.or.kr)이나 전화(☎070-8873-9005, 9006)로 물으면 된다.

지난해 5월 23∼25일 열린 제1회 코리아 핀테크 위크에는 핀테크 업체와 금융회사 등 기업 64곳이 참여했고, 1만명 이상이 방문했다.

당시 핀테크 기업과 국내외 투자자 연계를 통해 약 300억원 규모의 투자 유치 기회를 확보했다.

5월 동대문에서 '코리아 핀테크 위크' 열린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