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
유아용품 전문기업 에이원의 유모차 브랜드 리안(RYAN)이 2020 대한민국 퍼스트브랜드 대상 유모차 부문 1위에 선정됐다. 리안은 7년 지속 대상을 받았다.

리안은 기술력과 안전성, 편의성을 갖춘 차별화된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회전형 유모차 ‘스핀로얄’ ‘스핀DX’를 비롯해 국민 유모차 ‘솔로LX’, 오토폴딩 기술이 접목된 ‘프라임라이트 오토폴딩’ 등이다. 각 모델은 작년 대형 베이비페어와 홈쇼핑 등에서 연속 ‘완판’을 기록했다.

리안의 솔로LX는 신생아부터 사용할 수 있는 절충형 유모차다. 프리미엄 딜럭스 유모차에서나 볼 수 있는 A형 시트를 적용해 요람형 시트를 구현했다. 솔로LX는 25㎝ 대형 바퀴와 4바퀴 독립 서스펜션을 적용했다. 울퉁불퉁한 노면에서도 아이에게 전해지는 흔들거림을 줄였다.

간편하게 유모차를 접는 ‘원터치 퀵폴딩 시스템’, 아이와 엄마가 마주보며 교감을 느낄 수 있도록 ‘양대면 시스템’도 적용했다. 세련된 디자인과 합리적인 가격도 장점이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