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혁신상 수상 'LG 인스타뷰 크래프트 아이스'도 전시

LG전자가 오는 7∼10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가전·IT 전시회 'CES 2020'에서 냉장고 'LG 인스타뷰 씽큐'(LG The new InstaView ThinQ)를 공개한다.

LG전자는 LG 인스타뷰 씽큐에 기존 제품보다 한층 진화한 인공지능(AI)을 적용했다고 1일 밝혔다.

제품은 내부 음식 재료를 실시간 모니터링해 남아있는 재료로 만들 수 있는 요리 방법을 추천하고 재료가 떨어지면 사용자가 주문할 수 있도록 알려준다.

▲ 냉장고 내부 카메라 ▲ 전면 투명 디스플레이 ▲ 노크온 기능(문을 두드리면 내부가 보이도록 한 기능) 등이 적용됐다.

더 똑똑해진 AI 냉장고 'LG 인스타뷰 씽큐', CES서 첫 공개

또한 와이파이(Wi-Fi)를 탑재한 냉장고 도어 디스플레이에서 레시피를 검색할 수 있으며 최적의 상태로 제품을 관리하는 '프로액티브 서비스'도 제공된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이밖에 LG전자는 'CES 2020 혁신상'을 수상한 'LG 인스타뷰 크래프트 아이스'(LG InstaView with Craft Ice)도 선보인다.

이 제품은 하단 냉동칸에서 동그란(구형) 모양의 크래프트 얼음을 만들 수 있고 상단 얼음 디스펜서에서 각얼음과 조각얼음을 만들 수 있다.

송대현 H&A사업본부 사장은 "LG전자만의 AI와 혁신을 적용한 LG 인스타뷰 냉장고 라인업으로 프리미엄 냉장고 시장을 지속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