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복지공동모금회 ‘희망 2020 나눔 캠페인’ 참여
후세인 알 카타니 에쓰오일 CEO(왼쪽)가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에쓰오일

후세인 알 카타니 에쓰오일 CEO(왼쪽)가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에쓰오일

에쓰오일(74,200 -2.50%)이 추운 겨울을 맞아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사용해 달라며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희망 2020 나눔 캠페인’에 20억원을 기탁했고 12일 밝혔다.

에쓰오일은 서울 중구 정동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후세인 알 카타니 에쓰오일 최고경영자(CEO),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등이 참여한 가운데 기부금을 전달했다.

후세인 알 카타니 에쓰오일 최고경영자(CEO)는 “에쓰오일은 기업시민으로서 우리 사회가 더 따뜻해지도록 ‘나눔’을 핵심 가치로 실천한다”며 “기부금이 홀몸 노인, 한부모가정, 장애인, 다문화가정, 기초생활수급자 등 우리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돕는데 쓰이기 바란다”고 말했다.

오세성 한경닷컴 기자 sesu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