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연합회, 금융투자협회, 생명보험협회, 손해보험협회, 여신금융협회, 신용정보협회, 신용정보원, 금융보안원, 핀테크산업협회 등 금융권 9개 기관은 9일 신용정보법을 포함한 '데이터 3법'의 조속한 국회통과를 촉구하는 공동성명서를 발표했다.

9개 기관은 데이터 3법의 상임위 통과를 환영하며 남아있는 법제사법위원회와 본회의에서도 데이터 3법의 조속한 처리를 촉구했다.

데이터 3법이 통과되지 않을 경우 미래 핵심산업인 인공지능(AI), 플랫폼 산업에서의 국제 경쟁력은 지속적으로 하락할 수밖에 없다고 경고했다.

아울러 양질의 일자리 창출이 어려워지며 당장 유럽연합(EU) 수출기업들은 일반 이용자 데이터 이용지침(GDPR)으로 인한 리스크에 직면하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반면 데이터 3법이 통과되면 금융소비자는 새로운 혁신적인 서비스를 보다 쉽게 이용할 수 있게 되고 데이터를 읽고 쓰며 분석하는 능력을 갖춘 대한민국 청년들을 위한 양질의 일자리가 창출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9개 기관은 "정보보호 및 보안을 우려하는 목소리를 잘 알고 이를 경청하고 있으며 정보주체 권리를 더욱 내실있게 보호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차은지 한경닷컴 기자 chachach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