즉석조리 배달 서비스 셰플리, 서울 강북 지역에 오픈

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는 즉석조리 배달 서비스인 '셰플리'가 서울 강북 지역을 다루는 동대문키친을 열었다고 5일 밝혔다.

동대문키친은 1∼2인 가구부터 가족 단위까지 다양한 연령층이 사는 동대문구를 비롯해 성동·중랑·광진구를 서비스 지역으로 삼는다.

인근에는 대학가도 다수 자리하고 있어 음식을 편하게 즐기려는 대학생의 수요가 기대된다.

셰플리는 현재 강남·서초·송파·영등포 등의 지역에서 서비스 중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