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은 우리나라와 미국, 유럽의 글로벌 상장사 및 비상장사에서 활동해온 재무 전문가 알베르토 포나로를 최고재무관리자(CFO)로 영입했다고 5일 밝혔다.

포나로 CFO는 쿠팡에 합류하기 전 세계적인 슬롯머신 제조업체인 IGT의 CFO로 근무했다.

또 두산인프라코어 건설기계의 글로벌 CFO와 CNH 글로벌, 피아트 그룹, 페루자 저축은행, 이탈리아 신용은행 등에서 재무 담당 임원으로 일했다.

김범석 대표는 "포나로 CFO의 경험이 쿠팡이 고객을 위한 선택지를 늘리고 서비스를 개선하면서 지속적으로 가격을 낮추는 과정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쿠팡, 글로벌 재무전문가 알베르토 포나로 CFO로 영입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