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5~6일 경기도 수원컨벤션센터에서 '2019 대한민국 마이스(MICE) 대상 시상식 및 콘퍼런스'를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국내 마이스 산업의 혁신과 관련 중소기업 육성을 위해 열리는 이번 행사에선 홀로그램, 인공지능(AI) 로봇, 안면·생체인식 등 마이스 행사 전반에 사용되는 정보통신기술인 '미팅 테크놀로지' 활성화에 주력한다.

행사에는 국내 미팅 테크놀로지 기업 15곳과 마이스 산업 주요 관계자 4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마이스 전문 컨설팅 업체 대표인 달리아 엘 가자르가 홀로그램으로 참석해 해외 미팅 테크놀로지 트렌드와 전망을 주제로 기조 강연을 하며, 마이스 대상 시상식에서는 AI 로봇이 등장해 시상식 진행과 상패 전달을 도맡을 예정이다.

마이스는 회의(Meeting), 포상 관광(Incentives), 컨벤션(Convention), 전시회(Exhibition)의 영문 앞글자를 딴 용어로, 대규모 국제회의와 전시 등의 행사를 통해 직간접적으로 이익을 창출하는 융복합 산업이다.

문체부·관광공사, MICE 시상식·콘퍼런스 개최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