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협·암참 '미국 시장 진출 세미나'…해리스 美대사 등 참석
김영주 "美경제 '골디락스'…중소·중견기업 적극 진출해야"

한국무역협회는 3일 주한미국상공회의소(암참)와 공동으로 삼성동 코엑스에서 '미국 시장 진출 세미나(Doing Business in the U.S)'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 대사를 비롯해 주한미국주정부대표협회(ASOK)와 전자상거래 기업 '아마존', 로펌 '케이앤엘게이츠', 손해보험사 '처브' 등의 경영진이 참석했다.

무역협회 김영주 회장은 인사말에서 "최근 미국은 2.4%의 성장률, 3.5%라는 50년 만의 최저 실업률, 1.8%의 낮은 인플레이션 등을 기록하면서 '골디락스' 환경을 맞고 있다"면서 "우리 중소·중견·스타트업들이 적극적으로 진출해 유망 기업과 협력을 통한 동반성장을 모색해야 한다"고 말했다.

영국 전래동화의 주인공 이름에서 유래한 용어인 '골디락스'는 뜨겁지도 차갑지도 않은 이상적인 경제 상황을 의미한다.

암참 제임스 김 회장은 이 자리에서 "한국 기업인들이 양국 경제협력을 강화하는 데 앞장 서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미국의 인사 컨설팅 기업 '캘리서비스'의 전유미 대표이사는 "미국의 관행 및 현지 사정과 한국의 문화를 동시에 이해하는 인재를 채용하는 것이 미국 진출 성공의 핵심 요소"라고 조언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