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KB국민은행)

(사진=KB국민은행)

KB국민은행은 방탄소년단이 모델로 나선 '리브 모바일(Liiv M)' 광고 영상을 공개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광고 영상은 총 4편으로 TV, SNS, 극장 등을 통해서 만나볼 수 있으며 생생한 광고현장의 분위기를 담은 메이킹 영상도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

이번 광고는 항상 새롭고 혁신적인 방식과 메시지로 전 세계적으로 사랑 받고 있는 방탄소년단이 KB국민은행 리브 모바일의 자신감 넘치는 브랜드 메시지를 감각적인 영상과 함께 표현한 것이 특징이다.

리브 모바일은 금융위원회의 금융혁신지원 특별법(금융규제 샌드박스)에 따른 혁신금융서비스 지정에 따라 KB국민은행이 금융업 최초로 통신업에 진출한 통신 브랜드이다.

기존 통신사의 약정제도와 복잡한 요금제를 간소화해 무약정, 모바일웹을 통한 간편한 가입, 심플하고 합리적인 요금제, 가상통신망사업(MVNO) 최초의 5G 요금제 등이 특징이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방탄소년단과 함께한 세번째 광고로 이번 촬영현장에서의 멤버들의 에너지가 넘친 만큼 광고영상도 멋지게 완성될 수 있었다"며 "리브 모바일은 앞으로도 좋은 통신서비스를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공하고 고객 중심의 서비스를 구현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차은지 한경닷컴 기자 chachach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