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만인터내셔널코리아는 지난 19일 판매에 들어간 현대자동차의 ‘더 뉴 그랜저’에 고급 오디오 브랜드인 JBL의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을 적용했다.

더 뉴 그랜저의 최상위 트림(세부 모델)인 ‘캘리그래피’에는 이 사운드 시스템이 기본으로 장착된다. 바로 아래 단계 트림인 ‘익스클루시브’에서는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다.

박상용 기자 yourpenci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