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코리아가 뉴 8시리즈를 11일 국내 공식 출시했다. 20년 만에 부활한 신형 8시리즈는 날렵해진 디자인과 낮고 넓은 차체로 시선을 잡아끈다. 실내는 운전자 중심 구조의 고급 소재를 두르고 12.3인치 계기판과 크리스탈 소재의 글래스 인테리어를 전 차종에 마련했다. 6기통 가솔린 엔진을 탑재한 840i 쿠페 및 그란 쿠페는 최고 340마력과 최대 50.9㎏·m의 힘을 발휘한다. 디젤 엔진을 탑재한 840d는 320마력의 최고출력과 69.3㎏·m의 최대토크를 갖췄다. 가격은 840i 쿠페가 1억3,800만원, 그란 쿠페가 1억3,410만원, 840d 그란 쿠페가 1억3,500만원이다.

[포토]부활의 신호탄, BMW 8시리즈


[포토]부활의 신호탄, BMW 8시리즈


[포토]부활의 신호탄, BMW 8시리즈


[포토]부활의 신호탄, BMW 8시리즈


[포토]부활의 신호탄, BMW 8시리즈


[포토]부활의 신호탄, BMW 8시리즈


[포토]부활의 신호탄, BMW 8시리즈


[포토]부활의 신호탄, BMW 8시리즈


[포토]부활의 신호탄, BMW 8시리즈


[포토]부활의 신호탄, BMW 8시리즈


[포토]부활의 신호탄, BMW 8시리즈


[포토]부활의 신호탄, BMW 8시리즈


[포토]부활의 신호탄, BMW 8시리즈


[포토]부활의 신호탄, BMW 8시리즈


[포토]부활의 신호탄, BMW 8시리즈


[포토]부활의 신호탄, BMW 8시리즈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페라리, 최고 620마력의 쿠페형 GT '로마' 공개
▶ 기아차, 실패 딛고 일어설 사회적기업가 지원
▶ 만트럭버스코리아, 용인에서 소비자 체험형 전시회 연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