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일 타임스퀘어 광장서 레이싱 진행
장애물 통과, 문턱 넘기, 카펫 청소로 구성
국내 첫 로봇청소기 레이싱 '2019 LG 코드제로 R9 그랑프리' 현장 모습 /사진=LG전자 제공

국내 첫 로봇청소기 레이싱 '2019 LG 코드제로 R9 그랑프리' 현장 모습 /사진=LG전자 제공

LG전자가 국내 첫 로봇청소기 레이싱 대회를 선보였다.

LG전자는 지난 16일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광장에서 국내 첫 로봇청소기 레이싱 대회 '2019 LG 코드제로 R9 그랑프리'를 개최했다고 17일 밝혔다. 고객들이 프리미엄 로봇청소기 '코드제로 R9 씽큐'의 차별화된 성능을 경험할 수 있도록 이번 대회를 기획했다고 LG전자는 설명했다.

사전 신청자 28명에 현장 신청 27명을 포함해 총 55명이 레이싱에 참가했다.

레이싱 코스는 장애물 통과, 문턱 넘기, 카펫 청소 등으로 구성됐다. 참가자들은 스마트폰 LG V50S 씽큐로 코드제로 R9 씽큐를 조작해 9가지 미션으로 이뤄진 50m 주행 코스를 주파했다.

LG전자는 참가자들이 모든 코스를 마치는 데 걸린 시간을 측정해 순위를 매기고 1~3위에 올레드 TV, 코드제로 A9, 프라엘 LED 마스크 등을 증정했다.

LG전자 H&A사업본부 청소기사업담당 임상무 상무는 "편리함에 즐거움을 더하는 프리미엄 로봇청소기를 적극 알리기 위해 차별화된 마케팅을 지속 전개할 것"이라고 말했다.

방정훈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