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경호 시의원 "가맹점 대부분 음식점, 할인 혜택도 없어"
광주 시티투어, 신용카드 결제 안 돼 이용자 불편

광주 지역 관광 자원을 알리는 시티투어 결제가 현금만 가능해 이용자 불편이 있다는 지적이 나왔다.

광주시의회 이경호(북구 2) 의원은 13일 광주시 문화관광체육실에 대한 행정사무 감사에서 "광주시 시티투어는 온라인 예약으로 무통장 입금하거나 현금으로 결제하고 카드 소지자는 결제할 수 없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시티투어 버스에 카드 결제 시스템이 없어 광주를 찾는 관광객에게 맞춤형 할인 혜택을 제공하려 야심 차게 준비한 남도패스 카드도 무용지물이다.

"고 질타했다.

이어 "시티투어 버스에 카드 결제 시스템 도입과 함께 남도패스 이용자에게 할인 혜택을 제공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의원은 "남도패스의 광주 지역 가맹점도 70곳에 불과하고 숙박업소 7곳, 렌터카 3곳을 제외하면 대부분 카페나 음식점으로 교통이나 관광지 할인은 전무하다"며 대책 마련을 당부했다.

남도패스는 광주와 전남을 찾는 관광객에게 숙박·교통·관광 시설의 통합 할인을 제공하는 것으로 전국 어디서나 결제 가능한 선불·충전형 결제 카드다.

지난해 10월부터 판매 중인 남도패스는 올해 10월까지 1만1천374장의 카드를 발급해 2억5천500만원의 판매 실적을 올렸다.

광주 시티투어, 신용카드 결제 안 돼 이용자 불편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