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거래소, 모바일 공시시스템 이용자 중심 전면개편

한국거래소는 모바일 공시시스템(mKIND)을 이용자 중심으로 전면 개편했다고 11일 밝혔다.

새로운 모바일 공시시스템은 모바일 이용자 접근성을 높였으며, 단순 공시정보는 물론 자기주식 신고내역, 거래정지·불성실공시·상장적격성 실질심사 현황과 같은 시장조치 현황, 투자유의종목 지정현황 등 다양한 종목정보를 서비스한다.

또 앱을 다운로드한 뒤 로그인하면 홈 화면을 이용자가 선호하는 메뉴로 구성하고 관심종목 관련 공시를 실시간 알림과 함께 한 번에 모아서 보는 등 다양한 개인별 맞춤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이 밖에도 공시를 조회한 후 신속하게 매매할 수 있도록 이용자의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과 연동하는 기능, 공시정보를 페이스북·카카오톡 등으로 공유하는 기능도 제공한다.

이용자는 구글 플레이스토어 등지에서 'mKIND'로 검색해 앱을 내려받거나 모바일 공시시스템 홈페이지(http://mkind.krx.co.kr)에 접속해 이용할 수 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