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은행은 11일 한국벤처투자, 한국성장금융투자운용과 함께 위탁운용사의 출자기관 보고 양식을 일원화하는 방안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정책펀드 출자기관의 보고 양식·주기 등이 달라 운용사들의 업무 부담이 가중된다는 판단에 따른 조치다.

펀드 운용 현황·전략 등이 담긴 영업 보고서, 투자 시 규약이나 정관의 준수 여부를 확인하는 준법감시 보고서 등이 일원화 대상이다.

산업은행 등 3개 기관은 연내 협의를 끝내고 2020년부터 보고 양식 일원화 방안을 시행할 예정이다.

산업은행 "내년부터 위탁운용사 출자기관 보고양식 일원화"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