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투어네트워크는 고객이 자유롭게 일정을 구성할 수 있는 맞춤 여행 브랜드 '프라이빗투어'를 시작했다고 11일 밝혔다.

프라이빗투어는 4인 이상 단독 여행객을 대상으로 한 맞춤 여행으로, 모두투어의 전 세계 상품을 고객이 원하는 대로 구성할 수 있다.

모두투어는 "엄선된 가이드와 호텔, '노(No) 쇼핑'이 보장돼 패키지와 개별자유여행의 장점을 두루 갖췄다"고 설명했다.

모두투어는 프라이빗투어 개시를 기념해 예약자 전원에게 포켓 와이파이를 무료 대여하고, 카드사 무이자 할부 이벤트도 실시한다.

모두투어, 맞춤여행 브랜드 '프라이빗 투어' 개시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