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는 회사가 진행한 사회공헌 공모전의 성과를 공유하는 '삼성 투모로우 스토리'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8일 서울 서초구 삼성전자 서울 R&D 캠퍼스에서 열린 행사에서는 ▲ 사회 현안 해결을 위한 창의적 아이디어를 내고 실행하는 공모전인 '삼성 투모로우 솔루션' ▲미래 소프트웨어 인재 발굴·양성을 위한 공모전인 '삼성전자 주니어 소프트웨어 창작 대회' ▲ 스마트 교육을 선도하는 교사를 위한 '삼성 스마트스쿨 미래교사상' 시상식이 진행됐다.

삼성 투모로우 솔루션 공모전에서는 초단기 기후 변화를 탐지하고 대피 알림을 보내 재난을 예방하는 시스템을 개발한 '레인버드지오' 팀이 아이디어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삼성전자, 사회공헌 공모전 성과 공유 '투모로우 스토리'

사회에 가장 큰 영향력을 발휘한 팀에 주는 임팩트 부문 대상은 중앙아시아 유목민들을 위한 스마트 유목 가축 관리 솔루션을 개발한 '라이브스톡팀'이 수상했다.

2017년 아이디어 부문 대상을 받았던 이 팀에는 이후 삼성전자 연구원이 참여해 올해 카자흐스탄 50개 목장에 기기 700여대를 보급하는 시범 사업을 진행했다.

삼성 주니어 소프트웨어 창작대회 대상은 무인 책 대출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한 거제 수월초등학교 6학년 황동현 학생이, 삼성 스마트스쿨 미래교사상 대상은 교육 격차 해소를 위해 개발된 삼성 스마트 스쿨을 효과적으로 활용한 경북 영천 자천초등학교 박지훈 교사가 수상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