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값 올랐던 참조기, 어획량 늘면서 가격도 하락

최근 국내 참조기(조기) 어획량이 늘면서 가격도 하락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6일 롯데마트에 따르면 참조기는 중국 어선들의 불법 조업과 국내 어족자원 감소로 어획량이 줄어들면서 지난 몇 년간 가격이 계속 상승했다.

그러나 수산물 경매시장인 부산공동어시장에 따르면 지난달 참조기 경매 수량이 전년 동기 대비 약 74% 증가하는 등 최근 서해안과 남해안에서 어획량이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어획량이 늘면서 부산공동어시장에서 지난달 참조기 1kg당 평균 가격은 전년 5천504.5원보다 약 31% 하락한 3천784.6원을 기록했다.

참조기 가격이 내려가면서 구매도 늘고 있다.

롯데마트에서는 지난달 참조기 매출이 전년 같은 기간보다 80.5% 늘었고 11월 매출도 4일까지 31.5% 증가했다.

롯데마트는 이에 따라 7∼13일 참조기 판매 행사를 마련했다.

같은 기간 베네수엘라산 왕갈치와 국내산 생굴, 국산 냉장 아귀·우럭 등도 할인 판매한다.

롯데마트 박석호 상품기획자는 "바다 수온 상승으로 난류성 어종인 조기가 국내 바다에서 많이 어획되는 것으로 보인다"면서 "참조기 어획 상황에 맞춰 계속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