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美 CPU 프로젝트 중단…인력 300명 해고 수순

삼성전자가 미국 중앙처리장치(CPU) 개발 프로젝트를 중단했다. 관련 개발 인력 300여명은 해고될 것으로 관측된다.

5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지난달 29일 미국 텍사스주 노동위원회에 오스틴 삼성오스틴연구센터(SARC)와 새너제이의 차세대컴퓨터랩(ACL)의 CPU 프로젝트를 중단한다고 밝혔다.

중단 결정으로 해당 지역 CPU 연구개발 인력 300여명이 12월 31일부터 해고 절차를 밟는 것으로 전해졌다.

삼성전자 측은 시스템반도체 사업경쟁력 유지 차원에서 일부 부서 조정이 있었다며 이에 인력 또한 조정됐다고 했다.

미국 CPU 프로젝트 팀은 삼성전자의 유일한 자체 CPU 코어 개발 조직이다. 일명 '몽구스팀'으로 알려졌다. 업계에서는 삼성전자의 CPU 독자 개발이 완전히 중단된 것이 아니냐고 보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