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몰 임블리 운영사인 부건에프엔씨(이하 부건)는 임블리와 자사 화장품 브랜드 블리블리가 26~27일 서울 마포구 홍익대 근처에서 연 '블리마켓' 행사가 하루 만에 매출액 1억2천만원을 올렸다고 28일 밝혔다.

이는 임블리와 블리블리의 오프라인 역대 최고 매출이며, 이틀 간 방문객은 3천300여명에 달했다고 부건은 설명했다.

부건 관계자는 "그동안 브랜드를 믿고 응원해준 고객들을 위해 감사의 뜻으로 마련한 자리"라며 "앞으로도 새로운 행사로 고객과 소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앞서 임블리는 호박즙 제품에서 곰팡이가 검출됐다는 제보에 대한 소비자 응대를 두고 논란이 확산하면서 회사 대표 인플루언서인 임지현 상무가 사퇴하고 식품 사업을 중단한 바 있다.

임블리, 오프라인 행사 '블리마켓' 일매출 1억원 돌파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