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가 수소전기 대형트럭 콘셉트카인 ‘HDC-6 넵튠’의 티저(맛보기) 이미지(사진)를 22일 공개했다.

HDC-6 넵튠이라는 이름은 대기의 80%가 수소인 해왕성과 로마신화에 나오는 바다의 신 넵투누스에서 따왔다. 외관은 유선형 디자인으로 1930년대 미국 기관차의 형상을 재해석했다고 현대차는 설명했다. HDC-6 넵튠은 오는 28일(현지시간)부터 미국 애틀랜타 조지아 월드 콩그레스센터에서 열리는 ‘2019 북미 상용차 전시회’에서 처음 공개된다. 현대차 관계자는 “HDC-6 넵튠은 글로벌 수소전기 상용차 시장을 이끌어가겠다는 현대차의 비전이 담긴 차량”이라며 “엑시언트 기반의 수소전기 대형트럭과 HDC-6 넵튠을 앞세워 수소전기 상용차 경쟁에서 앞서가겠다”고 말했다.

박상용 기자 yourpenci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