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그룹코리아는 미니가 부분변경을 거친 클럽맨을 21일 공식 출시했다고 밝혔다. 새 제품은 2015년 출시된 3세대의 부분변경 차종으로 그릴 크기를 키우고 사이드미러 및 테일램프 모양을 바꿔 세련미를 더했다. 실내는 최신 인포테인먼트 시스템과 애플 카플레이를 추가해 편의성을 높였다. 국내 출시 차종은 3개의 가솔린 엔진과 3개의 디젤 엔진 등 총 6개의 라인업이 마련됐다. 최고 출력은 136마력에서 최대 192마력까지 발휘한다. 가격은 3,640만원부터 4,980만원까지다.

[포토]독창적인 플래그십, 미니 클럽맨


[포토]독창적인 플래그십, 미니 클럽맨


[포토]독창적인 플래그십, 미니 클럽맨


[포토]독창적인 플래그십, 미니 클럽맨


[포토]독창적인 플래그십, 미니 클럽맨


[포토]독창적인 플래그십, 미니 클럽맨


[포토]독창적인 플래그십, 미니 클럽맨


[포토]독창적인 플래그십, 미니 클럽맨


[포토]독창적인 플래그십, 미니 클럽맨


[포토]독창적인 플래그십, 미니 클럽맨


[포토]독창적인 플래그십, 미니 클럽맨


[포토]독창적인 플래그십, 미니 클럽맨


[포토]독창적인 플래그십, 미니 클럽맨


[포토]독창적인 플래그십, 미니 클럽맨


[포토]독창적인 플래그십, 미니 클럽맨


[포토]독창적인 플래그십, 미니 클럽맨


[포토]독창적인 플래그십, 미니 클럽맨


[포토]독창적인 플래그십, 미니 클럽맨


[포토]독창적인 플래그십, 미니 클럽맨


[포토]독창적인 플래그십, 미니 클럽맨


[포토]독창적인 플래그십, 미니 클럽맨


[포토]독창적인 플래그십, 미니 클럽맨


[포토]독창적인 플래그십, 미니 클럽맨


김성환 기자 swkim@autotime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