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첨단 타이어, 모터스포츠 트레일러 등 전시
-태양열모형자동차 만들기 프로그램 운영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가 '2019 대전사이언스페스티벌'에 참가해 첨단 타이어를 전시하고 미래형 친환경 모빌리티 기술 체험 기회를 제공한다고 18일 밝혔다.

한국타이어, 과학 페스티벌서 첨단기술 뽐내


회사는 이달 21일까지 이어지는 행사에서 2세대 전기차 전용 타이어 '키너지 AS ev'를 비롯해 자가봉합 타이어 '벤투스 프라임2 실가드' 등 첨단 기술을 적용한 제품들을 선보인다. 또한 펑크로 공기압이 없는 상태에서도 80㎞/h의 속도로 주행 가능한 런플랫 타이어 '벤투스 S1 에보2 런플랫'과 초고성능 타이어 신제품 '벤투스 S1 에보3'등도 전시한다.

또 한국타이어가 국내 자동차업계에서 최초로 제작해 운영하고 있는 모터스포츠 트레일러를 일반인 관람객들이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한다. 트레일러는 국내에서 열리는 모터스포츠 경기에서 한국타이어가 후원하는 팀들의 전략회의 등을 위해 활용되고 있다. 이 밖에 태양열로 움직이는 자동차 만들기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김성환 기자 sy.auto@autotimes.co.kr

▶ 기아차, 현대차 파비스 군용 트럭으로 개조 '두돈반 대체'
▶ [하이빔]다임러금융, 이제 '모빌리티'라 불러라
▶ 자동차 대신 말(馬) 탄 김정은, 어떤 말(馬)?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