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게에 딱!
中企 지원책 A to Z

중기부, 온라인 서비스 개시
중소기업 장기근속자들을 위한 주택특별공급을 인터넷으로 편리하게 신청할 수 있게 됐다.

중소벤처기업부는 13일 중소기업 인력지원사업종합사이트에 ‘중소기업 장기근속자 주택우선공급’ 메뉴를 신설해 14일부터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종전에는 중소기업 근로자가 주택특별공급을 신청하기 위해 지방중소벤처기업청에 직접 방문하거나 우편으로 접수해야 했으나 이번 조치를 통해 인터넷 홈페이지(산학인시스템)를 통해 신청은 물론 각종 증빙서류 제출이 가능해졌다.

중소기업 장기근속자를 위한 주택특별공급은 중소기업 근로자가 안정적으로 주거지를 확보할 수 있도록 2004년부터 시행된 제도다. 중기부는 주택공급 물량 가운데 중소기업 장기 근속자를 위한 주택물량을 확보해 중소기업계에서 5년 이상이나 한 중소기업에서 3년 이상 근무한 무주택 가구 구성원에게 특별 공급하고 있다.

주택특별공급 물량은 그동안 지방중소벤처기업청 홈페이지에만 공고됐으나 이제부터는 산학인시스템에도 올라갈 예정이다. 중소기업 근로자들이 다양하게 정보를 파악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개편한 것이다.

이준희 중기부 중소기업정책관은 “온라인 신청 서비스 시행으로 근로자들의 불편이 크게 줄어 중소기업 근로자들의 주택특별공급 수요가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앞으로 중소기업 근로자를 위한 주택 특별공급 물량이 더 확대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서기열 기자 philo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