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 국가산단 명당3지구 74필지 선분양…11월 말 준공

전남 광양시는 태인동 명당마을 일원 광양국가산업단지 명당3지구의 산업·지원시설용지 등 총 74필지를 선분양한다고 11일 밝혔다.

광양국가산단 내 마지막 개발지역인 명당3지구는 다음 달 준공 예정이다.

43만7천998㎡의 부지에 다양한 업종의 기업을 유치한다.

분양대상 용지면적은 30만7천469㎡로 산업시설용지 30필지(28만3천403㎡), 지원시설용지 39필지(1만5천913㎡), 상업용지 2필지(1천431㎡), 주차장시설용지 3필지(6천722㎡)이다.

지난해 11월부터 선분양을 시작해 현재 분양된 용지는 총 26필지(5만9천356㎡·산업용지6, 지원용지 18, 상업용지 2)이다.

분양률은 필지 수 대비 35.1%로 아직 준공되지 않은 산단임에도 분양이 활발한 편이다.

특히 모든 업종이 유치 가능한 상업용지는 100% 분양됐고 근린생활 시설·판매시설·업무시설 등이 입주 가능한 지원시설용지도 46% 이상 분양계약 됐다.

산업시설용지도 연료전지 발전업체·운수업체 등에 20% 분양계약 됐으며 투자 문의도 이어지고 있다.

명당3지구는 국도 2호선과 국도 59호선이 통과하고 남해고속도로 진월 IC 와 경남 하동 IC에서 10분 거리에 있다.

포스코 광양제철소와 제철 관련 연관 국가산업단지, 광양항 컨테이너 부두가 인근에 있다.

배알도 수변공원과 배알도를 잇는 해상보도교, 태인체육공원 등 정주 여건도 우수하다는 평가다.

광양시는 선분양 100%를 목표로 금융권 대출추천(토지 매각금액 80%)은 물론 지원용지 및 산업용지를 계약 체결토록 중개한 공인중개사에 수수료도 지급하고 있다.

수수료는 최대 0.6%(지원용지 2억원 기준 05.~0.6%, 산업용지 0.3%)로 분양계약 당일 광양시청 산단과(☎061-797-3119)에 직접 신청하면 된다.

신흥식 광양시 산단과장은 "양질의 일자리가 많이 창출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명당3지구 내 우량기업을 유치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