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주거지 150m 이내 태양광 발전시설 설치 불허

전북 군산시는 태양광 발전 시설 설치 기준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도시계획 조례를 개정했다고 11일 밝혔다.

개정된 조례안은 주요 도로와 주거밀집지역 경계로부터 150m 안에는 태양광 발전 시설을 세울 수 없도록 했다.

공공시설과 문화재 부지의 경우 경계선으로부터 500m 안에 태양광 발전 시설을 설치하지 못한다.

이와 함께 도시 미관을 해치고 수질을 오염시킬 수 있는 폐차장과 고물상은 주요 도로에서 200m, 하천이나 저수지 경계로부터 300m 안에 설립할 수 없도록 했다.

군산시 관계자는 "태양광 발전 시설의 무질서한 설치로 경관을 훼손하고 주민 민원을 불러일으키는 일을 최소화하기 위해 조례를 개정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